사용설명서


보이지 않아도

내가 원하면 언제든 옆에 있음


아프면

언제나 제일 먼저 간호해 줌


배고프면

울면 해결됨


정리하지 않고 나가도

들어오면 다 정리되 있음


내 몸에 이상이 있는 걸

나보다도, 의사 보다도 먼저 알아채림


다친건 나인데

자기가 더 아파함


상처주고 자존심 상하게 해도

웃기만 함


맨날 주면서도

주지 못해 미안해 함


갓 태어날 때 내 사소한 몸짓도 기억하면서

어제 저지른 자녀의 불효는 기억 못함


너무 쉽게 사용하여

너무 자주 사용하여

닳아버렸는데도 계속 사용함


사실

사용설명서 없어도 자동으로 작동됨


사용하고 보니

죄송하기만하고

제대로 된

사용설명서가 진짜로 필요함


잘못 사용하면

평생 후회와 눈물만 남음

'어머니 사용설명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집을 떠나지 못한 이유  (10) 2019.07.10
어머니의 용기  (6) 2018.03.06
개봉 후 평생 보증  (3) 2017.03.07
숨조차 쉬시기 그리 힘드십니까?  (3) 2017.03.07
엄마의 등  (6) 2016.12.13

WRITTEN BY
혼디모앙
대충 사용하다 고장나면 뭐가 문제인지 모르죠 정확하게 사용하면 뭐가 문제인지 금방 알 수 있죠

트랙백  0 , 댓글  3개가 달렸습니다.
  1. 부모사용설명서인가요? 어머니께 죄송스럽군요
  2. 어머니의 크신 사랑과 희생에 감사드립니다~
  3. 건블리 2019.07.24 22:30
    맞아요 아이들을 키우다 보니 아이들의 작은 몸짓 하나하나에도 기뻐하고 웃음이 나지만...정작 아이들은 기억하지 못한다는거. 저역시도 그랬으니까요 그래서 더 죄송하기만 합니다.
secret